뉴스레터

리뷰 네비게이션

하위메뉴

하위메뉴

본문 영역

문서 위치와 인쇄

뉴스레터 전주대학교 LINC+사업단은 지역산업 고도화를 선도하는 창의․융합형 SuperStar를 양성 합니다.

본문내용

제목

전주대-한국생산성본부 '4차 산업 인재양성' 협약 체결

  • 미투데이
  • 싸이월드 공감
  • 네이버
  • 구글

관리자 | 조회 2061 | 2018-04-23 09:42

본문 내용

전주대-한국생산성본부, 4차산업 인재양성 협약 체결


 

 

한편, 전주대학교는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한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사업에 전북에서 유일하게 선정된 바 있다.

전주대는 한국생산성본부와 지난 18일 4차 산업혁명 분야의 산학연계와 새로운 교육 가치 창출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전주대학교 LINC+ 사업단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한국생산성본부의 노규성 회장과 4차 산업혁명추진단의 최상록 단장, 호남지역본부 이진환 본부장 등 한국생산성본부의 4차 산업혁명 및 지역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전주대와 한국생산성본부의 양해각서는 △ IoT 기술 기반의 한국형 스마트리빙(지역 전문 기반의 의. 식. 주) 생활공학 인재양성 △ 현장실습, 인턴십 등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인적 교류를 활성화 △ 산업체 재직자 교육 및 산학클러스터 강좌에 적극 지원 등을 주요 골자로 한다.

 

전주대는 이번 협약을 통해서 4차 산업분야의 산학협의체 구성하여 해당 분야 교육과정을 개발하고 인재 양성에 집중하겠다는 입장이다.

 

이번 협약식을 추진한 LINC+사업단 주송 단장은 “한국생산성본부와 전주대학교는 4차 산업혁명 인력양성에 관한 협약을 통해서 경쟁력 있는 학습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우수인재 양성에 상호 협력하고자 한다.”라고 말하며, “이를 통해서 4차 산업분야의 쌍방향 산학연계 맞춤형 교육을 실현하겠다.”라고 이번 협약식의 성과에 대한 기대를 덧붙였다.

 

한편, 전주대학교는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한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사업에 전북에서 유일하게 선정된 바 있다.​

  • 미투데이
  • 싸이월드 공감
  • 네이버
  • 구글

리뷰 네비게이션